2014 칸 영화제, 지속가능한 명품산업의 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