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배려와 공유의 철학

직원은 쇼파드의 성공에 필수적인 요소입니다. 가족 소유 기업으로서 직원을 배려하고 직원과 함께 성공을 축하하는 것은 가장 중요한 일입니다. 이러한 가치들은 브랜드에 뿌리 깊이 각인되어 있으며, 칼 슈펠레 1세가 쇼파드를 설립한 이후로 언제나 변함이 없습니다.
쇼파드는 직원 충성도가 매년 증가하고 있음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이는 쇼파드가 모든 직원들에게 전달하려고 노력하는 긍정적인 작업 환경과 가족 정신의 결과입니다. 쇼파드는 다양성과 양성 평등을 소중하게 여기고 장려하며, 모든 직원들에게 권한과 평등한 기회를 부여하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쇼파드의 장인들은 대대로 전문 기술을 전수하며 쇼파드와 가족 관계를 이어가고, 쇼파드의 직원들은 20년 이상 충직하게 봉사합니다. 오늘날의 직장에서는 매우 보기 드문 현상입니다. 쇼파드는 이를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직장에서의 건강, 안전 및 복지 프로그램은 직원의 만족도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뿐만 아니라 팀의 참여, 응집력, 전반적인 분위기도 크게 향상시킵니다. 쇼파드는 직원을 위해 특별히 개발한 ‘일과 삶의 균형’ 이니셔티브를 통해 정서적 및 정신적 건강, 사회적 관계, 긍정적인 태도 및 기타 여러 주제를 취급합니다.

교육 & 개발

쇼파드는 기업의 핵심은 직원이라는 원칙을 바탕으로 직원의 교육과 개발을 최우선 과제로 추진합니다. 직원들은 끊임없이 진화하는 기술, 규제, 환경 및 기타 외부 요인에 맞춰 지속적으로 기술과 역량을 평가해야 합니다. 쇼파드는 작업, 경영, 사내 건강 및 안전을 비롯해 수많은 분야에서 직원들을 교육하고 있으며, 워치메이킹과 주얼리 워크숍에 종사하는 직원들이 그들의 노하우를 여러 세대와 공유하는 ‘메티에 다르(Métier d'Art)’라는 특수 교육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쇼파드의 전문기술과 관련된 노하우와 전통은 어디에도 없는 것이기 때문에, 이 현직교육은 지식을 계승하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013년 12월, 쇼파드는 새로운 생산 시설인 플뢰리에 에보슈(Fleurier Ebauches)를 개관했습니다. 쇼파드 시계에 장착되는 메케니컬 무브먼트를 생산하는 매뉴팩쳐입니다. 플뢰리에 에보슈는 세계 어디에서건 완벽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전 세계 직원들에게 시계 제조 과정을 소개하는 교육센터이기도 합니다.

견습 프로그램

슈펠레 가문은 항상 시계 및 주얼리 제작 전통을 지원하고 미래 세대를 양성하는 데 많은 관심을 기울여 왔습니다. 쇼파드는 브랜드의 가치와 노하우를 지키고 계승해 나가기 위해 1980년 메이린(Meyrin)에 최초의 주얼리 교육 과정을 개설했습니다. 그 뒤를 이어 플뢰리에의 워치메이킹 학교와 같은 여러 교육 과정이 설립되었습니다.
쇼파드는 시계와 주얼리의 전문 기술을 보존하는 매우 포괄적인 견습 프로그램을 선택했습니다. 매년 약 10명의 견습생을 모집합니다. 이 젊은이들은 4년 동안 견습 지도자의 지휘와 감독을 받게 됩니다. 쇼파드는 매년 다음과 같은 분야에서 약 40명의 견습생을 교육합니다. 주얼리, 워치메이킹, 생산기계기술, 미세기계기술, 표면마감 기술.

제네바 시는 쇼파드의 이러한 노력을 인정해 ‘응용미술’ 부문 ‘최고의 교육기업 상(Best Training Company Prize)’을 수여했습니다. 또한 쇼파드의 견습생 두 명이 최근 제네바 시로부터 주얼리와 워치메이킹 부문 최고의 견습생으로 선정되어 상을 받았습니다.
거의 30년간 이어져 온 이 교육 과정이 쇼파드의 확고한 전통으로 자리매김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캐롤라인 슈펠레(Caroline Scheufele)는 페트라 넴코바(Petra Nemcova)와 협력하여 해피 하트 컬렉션의 스페셜 에디션을 통해 올 핸즈 앤 하트 - 스마트 리스폰스(All Hands and Hearts – Smart Response) 재단을 후원합니다.

페트라 넴코바는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학교를 안전하고 튼튼하게 재건하려는 사명감을 가지고 2005년 자선 단체인 해피하트펀드(Happy Hearts Fund)를 설립했습니다. 설립 이래로 페트라 넴코바는 꾸준히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녀가 경영자로서 초기에 기울인 노력은 해피하트펀드의 장기적인 성공을 위한 구조, 비전 및 전략을 세우는 초석이 되었습니다.

그녀는 자연재해로 피해를 보고도 지속적인 관심의 부족으로 잊혀지고 마는 어린이들을 위해 학교를 재건해야 하는 필요성을 호소하며 앞장서서 노력했습니다. 페트라 넴코바는 2004년 쓰나미로 인해 목숨을 잃을 뻔한 경험을 계기로 대자연의 힘에 대한 자각을 얻었고, 이를 통해 자연재해로 삶이 송두리째 흔들린 이들에게 다시 일어날 힘과 구호와 희망의 손길을 건네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페트라 넴코바는 “자연을 제어할 수는 없지만, 우리가 하는 행동은 제어할 수 있습니다”고 덧붙입니다.

2017년 가을, 해피하트펀드는 올 핸즈 벌룬티어(All Hands Volunteers)와 합병하여 올 핸즈 앤 하트 - 스마트 리스폰스(All Hands and Hearts - Smart Response) 재단으로 새롭게 출범했습니다. 이를 계기로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 사회의 즉각적이고 장기적인 필요를 보다 효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올 핸즈 앤 하트 재단은 밤낮 없는 작업을 통해 재해로 피폐해진 학교와 집을 재건합니다.재단은 현재까지 총 206개의 학교를 건립하였으며 이를 통해 11개국 10만 5천 명의 어린이들이 혜택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쇼파드의 에듀케이션 어보브 올 (Education Above All) 재단 후원

쇼파드가 훌륭한 가치에 대한 책임을 다시 한 번 증명합니다. 적극적인 자선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쇼파드는 특별히 제작된 해피 스포츠 시계 2점과 해피 다이아몬드 브레이슬릿 2점을 통해 에듀케이션 어보브 올 재단(Education Above All Foundation)이 운영하는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 “Educate a Child”을 후원합니다. 

쇼파드는 해피 하트 재단(Happy Hearts Foundation), 윌리엄 왕자가 후원하는 구호 단체 센터포인트(Centrepoint) 및 호세 까레라스 백혈병 재단(José Carreras Foundation) 등 여러 자선 단체와 긴밀한 제휴 관계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메종은 이와 같은 일환으로 2012년 셰이카 모자 빈트 나세르(Sheikha Moza bint Nasser) 모후가 교육을 통해 전 세계의 인간적, 사회적, 경제적 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설립한 에듀케이션 어보브 올 재단을 후원합니다. 

쇼파드는 그중에서도 빈곤, 환경 문제, 문화 장벽 또는 전쟁의 위협이 큰 지역의 어린이들이 학교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Educate a Child” 프로그램을 후원합니다. 이 프로그램은 미래와 미래의 세상을 건설할 주역을 지향점으로 두고 있으며 어린이 교육이 진보와 번영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확고한 믿음을 바탕으로 운영됩니다.

캐롤라인 슈펠레(Caroline Scheufele)는 나탈리아 보디아노바(Natalia Vodianova)와 협력하여 해피 하트 컬렉션의 스페셜 에디션을 통해 네이키드 하트 재단(Naked Heart Foundation)을 후원합니다.

쇼파드는 훌륭한 가치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자 해피 하트 컬렉션을 통해 네이키드 하트 재단을 후원합니다. 메종은 컬렉션 최초로 핑크 마더 오브 펄 소재의 하트로 장식된 스페셜 에디션을 제작했습니다.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2004년 나탈리아 보디아노바가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들을 위해 설립한 네이키드 하트 재단의 기금으로 사용됩니다.

네이키드 하트 재단(Naked Heart Foundation)은 2004년 슈퍼모델이자 자선가인 나탈리아 보디아노바가 설립한 국제 어린이 자선 단체입니다. 재단은 어려운 환경에 처한 가정에 놀이와 무상 지원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장애가 있거나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들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통합 사회의 구축을 주요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재단은 현재까지 전 연령대의 장애·비장애 어린이들을 위한 190개 이상의 통합 놀이 시설을 설립하였으며, 이외에도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들을 위해 활동하는 러시아의 소규모 비정부기구들을 후원하고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가족 지원 센터 운영, 자폐 어린이들을 돌보는 특수 학교 및 보육원 교사를 위한 기술 연수 프로그램 제공,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와 부모를 위한 썸머 캠프 주최, 전 세계에서 수백 명의 전문가가 참석하는 보육 전문가를 위한 연례 국제 포럼 "Every Child Deserves a Family”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호세 까레라스 백혈병 재단 (Jose Carreras Leukaemia Foundation)

세계적으로 유명한 테너 호세 까레라스는 백혈병이 완치되고 나서 1년이 지난 1988년 7월 각종 연구 및 과학 프로젝트 지원을 위한 재단을 건립했습니다. 이 재단은 더 많은 환자들에게 치료 기회를 제공하고 골수 이식 장비가 마련된 병원을 확보하는 일에도 전념하고 있습니다. 오랜 시간을 함께 보내며 친목을 다져 온 호세 까레라스와 슈펠레(Scheufele) 패밀리는 1991년 스위스 제네바에 법인을 설립했고, 1995년 뮌헨에 지부를 설립하는 것을 지원했습니다. 칼 슈펠레는 스위스 재단의 대표가 되었습니다. 1996년에는 호세 까레라스 워치 컬렉션이 탄생했습니다. 최초로 제작된 리미티드 에디션의 케이스 백에는 세계 각지의 오페라하우스가 인그레이빙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파트너십은 L.U.C XP 시계 판매 수익의 일부를 재단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습니다.